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동 국민임대주택 드디어 첫 삽…2017년 4월 말 완공 예정
등록날짜 [ 2015년01월20일 16시39분 ]
▲ 사진제공=하동군

하동 국민임대주택이 드디어 첫 삽을 떴다. 200812월 사업승인 이후 약 6년만이다.

하동군은 20일 하동읍 읍내리 군청 인근 국민임대주택 건설사업 현장에서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하동 국민임대주택은 이날 착공과 함께 6월 말까지 부지조성 공사를 마무리하고 곧바로 건물공사에 들어가 20174월 말 완공 예정이다.

LH가 시행하고 남영건설(나성종합건설(태웅건설()이 시공하는 국민임대주택은 하동읍 읍내리 184-1 일원 14555의 부지에 26108세대, 33138세대, 4660세대 등 30년 장기임대아파트 306세대가 건립된다.

국민임대주택은 당초 지난해 6월 착공할 예정이었으나 현장 부지에 대한 지질조사 결과 연약지반이 확인되면서 설계변경 등으로 당초보다 다소 늦어졌다.

군은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앞서 지난해 12월 길이 404m 8m의 진입도로 공사에 들어갔으며, 사업장 인근에 현장사무소 설치도 마무리했다.

주택기금 884800만원을 포함해 총 26839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국민임대주택은 이번 착공과 함께 약 2년의 공사기간을 거쳐 20174월 말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군은 준공 1년 전인 올해 말 입주자 모집공고를 통해 입주자 신청을 받을 계획이다. 입주자격과 입주자 순위는 소득 기준액, 자동차 기준액, 나이, 세대주, 지역우선, 주택소유 및 자산보유 등에 따라 결정된다.

지난해 기준으로 분양면적 60이하 규모인 하동읍지구는 부동산 자산 12600만원 이하, 3인 이하 월평균 가구합산 소득 기준액(4606216)70%(3224350) 이하의 소득자와 자동차 기준액 2494만원 이하인 사람만 신청이 가능한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사업 추진과정에서 연약지반이 발견되면서 착공시기가 다소 늦어졌으나 완공에 차질이 없도록 할 것이라며 임대주택이 완공되면 서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 제공은 물론 지역의 주택난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처/KNS뉴스통신

올려 0 내려 0
최하나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동군, 하동푸드마켓 해외시장 개척 돌입 (2015-03-18 15:26:38)
사천시, 복합 인․허가 민원 원스톱 처리 (2015-01-14 11:55:5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