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효리 "내삶은 모순덩어리..조용히 살지만 잊혀지긴싫어"
등록날짜 [ 2014년06월12일 14시28분 ]


직접가꾼 텃밭에서 상추,채소를 수확하는 모습,면도기를 들고 개의 털을 깍아주는 모습.

가수 이효리가 자신의 삶에 대한 속내를 털어놨다.

이효리는 6월11일 오후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동물은 먹지 않지만... 바다 고기는 좋아해요. 개는 사랑하지만 가죽 구두를 신죠"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효리는 "우유는 마시지 않지만 아이스크림은 좋아해요. 반딧불이는 아름답지만 모기는 잡아 죽여요. 숲을 사랑하지만 집을 지어요. 돼지고기는 먹지 않지만 고사 때 돼지머리 앞에선 절을 하죠..."라고 말했다.

이어 이효리는 "유명하지만 조용히 살고 싶고 조용히 살지만 잊혀지긴 싫죠.. 소박하지만 부유하고 부유하지만 다를 것도 없네요. 모순 덩어리 제 삶을 고백합니다"고 밝혔다.

이효리는 1998년 핑클 1집 앨범 '블루 레인(Blue Rain)'으로 데뷔한 후 솔로 가수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쳤으며 지난 해 9월 가수 이상순과 결혼했다.

이후 이효리는 이상순과 함께 제주도에서 결혼 생활을 이어가고 있으며 최근 블로그를 통해 직접 가꾼 밭에서 상추 등의 채소를 수확하는 모습, 면도기를 들고 개의 털을 깎아주는 모습, 남편과의 저녁식사를 위해 직접 요리하는 모습 등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사진=이효리 블로그)

올려 0 내려 0
최신아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홍렬, 책 '60초' 계약금 1천만원 기부 (2014-06-20 12:54:11)
'화끈한 가족' 슈, 남편과 살벌 말다툼..'억척맘' 변신 (2014-06-12 12:48:06)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