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연희, 좌충우돌 ‘미스코리아 도전기’ 시작돼
등록날짜 [ 2014년02월04일 14시29분 ]
2014년 01월 09일 (목) 17:56:36


▲ 사진=MBC 제공

MBC 수목미니시리즈 ‘미스코리아’가 이연희(오지영)의 ‘미스코리아 서울 예선’ 도전기를 그리기 시작하며 더욱 흥미를 더해가고 있는 가운데, 순탄치 않은 예선 대회의 뒷이야기가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극 중 오지영은 가슴 성형수술을 포기하고 ‘퀸 메이커’ 마원장(이미숙)을 떠나, 옛 연인 형준(이선균)과 ‘미스코리아’에 도전하기로 한 상황. 하지만 ‘미스코리아 대회’의 전초전이라 할 수 있는 서울 예선에서 대회 초짜인 형준 일행은 시종일관 어설프게 행동해 ‘진(眞)’을 다수 배출한 노하우를 가진 마원장과는 대비되는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무엇보다 가장 큰 장애물은 ‘미스코리아 대회’ 출전을 반대하는 지영의 가족들. 오지영의 가족들은 마원장과 형준의 설득에도 지영의 가슴 성형수술은 물론 ‘미스코리아 대회’ 출전을 강력하게 반대한 바 있다. 특히 수영복 심사에 거부감을 보인 가족들은 지영이 몰래 대회에 출전한다는 것을 알고, 지영을 막기 위해 대회장에 들이닥친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영의 가족들인 할아버지(장용), 아버지(정규수), 삼촌(정석용), 오빠(백봉기) 4인이 정신없는 미스코리아 대회장의 분위기에 어리둥절해 하는 모습이 담겨있다. 특히 가장 강력하게 반대했던 할아버지의 경우 회초리 용도로 ‘등긁개’를 가지고와 코믹한 모습을 더했다. 또한 ‘미스코리아’의 상징인 파란 수영복을 입은 지영을 발견하고 대회 출전을 막기 위해 한바탕 소동을 벌인다. 삶의 마지막 희망인 미스코리아 대회에 나가려는 지영과 형준, 그리고 이를 막으려는 가족들 사이에서 갈등이 생기며 흥미진진한 에피소드가 펼쳐질 것으로 기대된다.


대회장에 나타난 지영의 가족 역할을 맡은 4명의 배우들은 실제 가족을 방불케 하는 찰떡같은 호흡을 자랑하며 지영을 찾기 위해 동분서주 하는 모습을 애드리브로 소화하는가 하면, 다소 허술한 오지영 가족들의 모습을 귀엽게 표현하며 촬영장의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들었다.


대회 출전을 강력하게 반대하는 가족들의 방해와 퀸 및 체리 미용실의 텃세가 심한 가운데, 과연 오지영이 미스코리아 서울 예선 대회에서 입상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미스코리아는’ 9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KNS뉴스통신=이상권 기자 knss@kns.tv]

올려 0 내려 0
김미연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빛나는 로맨스' 제작진 “이미숙, 말이 필요없는 배우” (2014-02-04 14:33:16)
‘빛나는 로맨스’ 동시간대 1위 시청률 기록 (2014-02-04 14:15:50)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