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주시, 시민들이 보다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민생안정자금 확보에 ‘총력’
등록날짜 [ 2016년01월26일 17시45분 ]

전주시가 민족고유의 명절인 설을 앞두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서민경제 안정을 위한 자금 488억원을 집행키로 했다.

 

시에 따르면 전 부서를 대상으로 자금소요액을 파악한 결과 설 명절 전까지 시에서 발주한 각종공사 및 용역 물품 대금 38억원과 저소득층 생계급여 및 시설운영비 276억원, 경상비 등 기타자금 174억원 등 총 488억원이 필요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를 위해, 시는 예치중인 정기예금과 교부세 및 국고보조금 수령, 체납징수 등을 통해 설 명절 전 필요한 자금이 모두 적기에 집행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우선, 시는 1월 중 자금수요를 파악해 예치중인 정기예금 중 200억을 확보할 계획이다.

 

또한, 교부세 및 국고보조금 수령, 자동차세(연납) 신청분 수납, 체납징수 등을 통해 368억원 정도의 재원이 추가 확보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설 명절 전 자금집행에는 별다른 어려움이 없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시는 지난해 7월 일부개정된 국민기초생활보장법이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에 지급되는 생계비를 중위소득 수준으로 현실화하고, 부양의무자 소득기준 완화로 수혜자가 증가해 올해는 그 어느 때 보다 따뜻한 설 명절이 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장변호 전주시 재무과장은 시민들이 훈훈하고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차질 없는 자금 확보와 집행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라며 특히, 자금을 적기에 집행함으로써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이 보다 따뜻한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박성주 기자

올려 0 내려 0
박성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 김승수 전주시장, 전주시 제설작업 지원한 경북도 공무원 12명에게 감사패 수여 (2016-01-26 17:47:22)
전주시, 재외국민 국내거소신고증 효력상실 안내 홍보 (2016-01-26 17:43:0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