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엄마부대, 위안부 할머니들에게 "일본 사과 받아들이고 용서하자"
등록날짜 [ 2016년01월05일 12시22분 ]

 엄마부대봉사단(이하 엄마부대)이 한일 위안부 문제 타결을 반대하는 목소리에 대해 "일본 사과를 받아들여 용서하자"는 입장을 내놓았습니다.

엄마부대는 4일 오후 2시30분 서울 마포구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정대협) 사무실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위안부 협상 타결과 관련해 일본의 사과를 받아들이고 위안부 할머니들을 정쟁에 끌어들이지 말라"고 요구했습니다.

이어 이들은 "24년간 해결하지 못했던 위안부 문제를 박근혜 대통령이 3년만에 해냈다"며 "아베총리가 직접 한국 대통령에게 전화를 해 사과의 뜻을 비쳤다. 일본이 처음으로 책임을 인정한 만큼 위안부 할머니들도 용서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위안부 문제는 과거 한국이 힘이 없을 때 발생한 사건이고, 국력이 그만큼 강해졌기 때문에 이번 합의도 이끌어낼 수 있었던 것"이라며 "한국이 더 강한 나라가 될 수 있도록 위안부 할머니들이 희생해달라"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엄마부대 주옥순 대표는 "내 아버지도 일제강점기에 강제징용으로 끌려가 고통당했다. 그때 국력이 필요하다는 것을 뼈저리게 느꼈다"며 "이번 협의를 통해 한일 관계가 악화되지 않고 양국 경제 협력이 강화돼 한국이 힘을 키우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호소했습니다.
출처/mbn

올려 0 내려 0
강소연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600만원 현금 도로에 뿌려져, 깜빡한 돈주인 발동동 (2016-01-12 14:49:18)
문재인 대표 지역구 사무실서 흉기 인질극 (2015-12-30 14:11:07)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