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원광대 연구진, 암 전이를 억제하는 새로운 치료법 제안
등록날짜 [ 2015년11월13일 13시45분 ]

                       

원광대학교
(총장 김도종) 최진우, 윤권하 교수 연구팀이 암 전이를 억제하는 새로운 치료법을 개발해 암 전이를 제어할 수 있는 치료기술 및 신약 개발의 기초가 되는 중요한 단서를 제공하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암 환자의 생존은 암 전이능력에 의해 직접적으로 위협받고 있으며, 대부분 고형암들은 혈관을 통해 다른 장기로 이동함에 따라 혈중에 돌아다니는 암세포 행동 양상을 이해하고, 제어하는 것이 암 진단 및 치료에 있어 매우 중요한 단서가 되고 있다.

 

원광대 연구팀은 혈중에 돌아다니는 암세포들이 군집을 형성할 경우 단일 혈중암세포에 비해 전이능력이 5배가량 강력하다는 것을 세포 생물학 및 물리학적 분석을 통해 증명했으며, 나아가 기존 혈전용해제로 처방되고 있는 유로키나아제는 혈중암세포의 군집 형성을 직접 억제함으로써 암 전이를 효과적으로 제어할 수 있다는 점을 다양한 동물실험으로 밝혀냈다.

 

이는 암 전이를 제어할 수 있는 치료기술 및 신약 개발의 기초가 되는 중요한 단서를 마련했다는데 의미가 있는 것으로 평가됐다.

 

최진우 교수는 이번 연구 성과는 혈중암세포는 암의 진단과 치료를 위한 중요한 소재가 되고 있다는 관점에서 임상적으로도 매우 큰 의미가 있다고 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보건복지부에서 지원하는 원광대학교병원 특성화연구센터 사업으로 진행됐으며, 연구논문 혈전용해제에 의한 혈중암 군집 형성 억제 효과는 국제적으로 암연구 분야의 유명 SCI 의학저널인 Cancer Research(IF: 9.329) 11월호에 게재됐다.

 

 

전북총국

올려 0 내려 0
전북총국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익산시, 기업인과 소통 위해 13일 초청 간담회 (2015-11-13 15:00:03)
미니채소 도시소비자 구매 호응도 커 (2015-11-12 16:40:33)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