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주시,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 박차
등록날짜 [ 2015년09월09일 17시55분 ]

전주시가 재난안전 사각지대에 대한 꾸준한 정비를 통해,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해나가고 있다.

 

완산구(구청장 최락휘)는 자연재해 등으로 인한 인명 및 재난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붕괴위험 우려가 있는 용머리고개 서민밀집위험지역의 주택, 도로 등에 대한 재난·재해 예방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9() 밝혔다.

 

시는 그간 재개발 및 재건축 사업지구에서 소외돼. 재난안전 사각지역으로 남아있는 서완산동2가 용머리고개 서민밀집위험지역에. 올해 총 10억원을 투입, 붕괴위험이 있는 가옥과 옹벽, 석축, 법면 등 31개소를 정비할 계획이다.

 

이 사업은 현재까지 2동의 가옥철거와. 옹벽 1개소, 석축 15개소, 법면 1개소가 정비되는 등 70%의 공정률을 기록하고 있으며, 시는 동절기 이전까지 사업을 완료해 주민들에게 쾌적하고, 편안한 주거환경을 제공할 방침이다.

 

완산구청 김칠겸 건설과장은 ,“기후변화로 자연재난이 대형화되고 발생빈도가 급속도로 증가하면서, 주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재해예방사업의 중요성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앞으로도 재해 위험요인을 사전에 차단해, 자연재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12년부터 지난해까지, 40억원을 투입해 서서학동과 교동, 동완산동 등, 서민밀집위험지역 3개 지구에 대한 정비를 완료하는 등,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성주 기자

 

올려 0 내려 0
박성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북전주농협 덕진구 원동에 집하장, 선별장, 저온저장고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 준공식 (2015-09-09 18:05:10)
한가위 달밤, 한복입고 강~강~술~래! (2015-09-08 17:02:28)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